ENGLISH EYE

[사설] 김영삼의 유산

By Korea Herald
  • Published : Feb 1, 2016 - 15:01
  • Updated : Feb 1, 2016 - 15:01
Legacy of Kim YS
김영삼의 유산

<11월24일자 사설>

Kim Young-sam was no doubt a towering figure in Korean politics. Most of all, the man, along with Kim Dae-jung, was a crusader for the nation`s pro-democracy movement. Like any other leader, Kim Young-sam, who passed away at the age of 87 Sunday, did both good things and bad things, but what he did for democracy alone more than makes up for any shortcomings he had.
김영삼은 분명 한국 정치계의 거목이었다. 무엇보다도 김대중과 함께 한국 민주화 운동의 투사였다. 일요일 87세를 일기로 서거한 김영삼은 다른 지도자들과 마찬가지로 공과가 있었지만 그가 민주화를 위해서 한 일만 해도 과를 덮고도 남는다.
Kim risked his life by holding a hunger strike for 23 days in protest against the Chun Doo-hwan regime, underwent house arrests and forfeited his parliamentary membership. He never gave in to oppression and lifted the torch for the nation`s arduous march for democracy.
김영삼은 전두환 정권에 맞서 생명을 무릅쓰고 23일 간의 단식 투쟁을 벌였으며 가택연금을 당하고 국회의원에서 제명됐다. 그는 결코 탄압에 굴복하지 않고 민주주의를 위한 험난한 행진을 위해 횃불을 들었다.
His crowning moment came in 1992 when he won the presidential election, which ended decades of rule by presidents with military backgrounds that started with Park Chung-hee in 1960 and lasted through the Roh Tae-woo administration. He thus proudly called his government the “civilian administration.”
그의 최고의 순간은 1960년 박정희로 시작돼 노태우 정부까지 지속된 수십 년간의 군사 정권 통치를 끝내고 1992년 대통령에 당선됐을 때였다. 따라서 그는 자신의 정부를 자랑스럽게 ‘문민 정부`라고 불렀다.
After moving into the Blue House -- his dream since middle school -- Kim set out on bold reforms aimed at eradicating remnants of the successive authoritarian regimes. Calling it a project to “right the wrongs of history,” Kim ordered the legislation of a special law to jail Chun and Roh for masterminding the 1979 coup that put the military strongmen in power.
그는 중학교 때부터의 꿈이었던 청와대 입성을 이룬 후 독재 정권의 잔재를 근절하기 위한 과감한 개혁에 착수했다. 그는 이를 ‘역사 바로잡기 운동`이라 부르며 1979년 쿠데타를 주도한 전두환. 노태우를 투옥하기 위한 특별법 제정을 지시했다.
The indictment of the two former presidents, along with Kim`s surprise purge of members of a private fraternity of military officers and generals -- of which Chun and Roh were key members -- ended any chance of the military interfering with politics, let alone taking power.
전두환. 노태우가 핵심 멤버였던 하나회 숙청과 더불어 두 전직 대통령의 기소는 군인의 집권은 물론 군인이 정치에 개입할 가능성에 마침표를 찍었다.

Kim demonstrated the same resoluteness in regards to the nation`s colonial past by demolishing the building that housed the Japanese Governor-General`s Office in Seoul.Kim should be credited with curbing corruption and making society a little more transparent. One of the first things he did as president was declare that he would not receive any illegal political funds.
김영삼은 과거의 식민지 통치에 대해서도 서울의 옛 조선총독부 건물을 철거해 단호함을 보여줬다. 부패를 억제하고 좀 더 투명한 사회를 만든 공로도 있다. 그가 대통령으로서 제일 처음 한 일은 불법 정치 자금은 받지 않을 거라는 선언이었다.

단어설명
legacy 유산
towering figure 위대한 인물
crusader 운동을 벌이는 사람[운동가]
hunger strike 단식투쟁
oppression 압박, 압제, 억압, 탄압, 학대; 심한 차별
arduous 몹시 힘든, 고된
military background 군부 출신
eradicate remnants 잔재를 근절하다
authoritarian regime 독재 정권
indictment 기소, 고발
resoluteness 결연함, 단호함.
be credited with~ ~로 명성을 얻다
corruption (특히 권위 있는 위치에 있는 사람들의) 부패; 오염, 변질
transparent 투명한; 명백한; 명료한, 알기 쉬운
illegal 불법적인, 불법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