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Hope for change (변화에 대한 기대)

Major Korean newspapers and broadcasters usually conduct opinion polls on the occasion of New Year’s Day, using the findings for special feature articles and programs. This year, they drew more public attention due to the general election scheduled for April.

[번역]
한국의 주요 신문. 방송사들은 대개 새해를 맞아 여론조사를 실시하고 조사 결과를 특집기사, 프로그램에 사용한다. 올해 여론조사는 4월 총선 때문에 더 많은 관심을 끌었다.
[/번역]

In the political arena, the most salient trend found in the media-sponsored public surveys was the surge in popularity of a party to be launched by independent lawmaker Ahn Cheol-soo. The figures vary slightly according to pollsters, but many of them found that Ahn’s envisaged party was more popular among voters than the main opposition Minjoo Party of Korea.

[번역]
언론이 후원한 여론 조사 중 정치 부문에서 가장 눈에 띄는 추세는 안철수 신당의 인기 급상승이었다. 여론조사기관에 따라 수치는 약간 달랐으나 많은 여론조사에서 안철수 신당이 제1야당인 더불어민주당보다 인기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번역]

For instance, the opinion poll released by the Chosun Ibo newspaper showed that 28.7 of its respondents supported the ruling Saenuri Party, while 18.3 percent chose Ahn’s party, and just 16.6 percent plumped for the Minjoo Party. There were polls that found wider gaps between the support rates for Ahn’s party and the Minjoo Party.

[번역]
예를 들어 조선일보가 발표한 여론조사에서는 응답자의 28.7%가 새누리당, 18.3%가 안철수 신당, 16.6%가 더불어민주당을 지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안철수 신당, 더불어민주당의 지지율이 더 큰 차이를 보인 여론조사도 있었다.
[/번역]

There is no doubt that Ahn, a software mogul who calls for changing politics, is drawing many of the about 30 percent voters who are usually undecided until polling day. It is also apparent that Ahn is snatching voters not only from the Minjoo Party but also from the conservative ruling party.

[번역]
정치 변화를 촉구하는 소프트웨어 거물 안 의원이 대개 투표일까지 마음을 결정하지 않는 30% 유권자 중 다수를 끌어모은 것이 틀림없다. 안 의원이 더불어민주당 뿐만 아니라 새누리당으로부터도 유권자들을 낚아채고 있는 것도 분명하다.
[/번역]

The polls show that Ahn’s party is inflicting the heaviest damage to the Minjoo Party on the main opposition party’s home turf. The same Chosun poll found that 32.6 percent of voters in Gwangju and the Jeolla provinces supported Ahn’s party, compared with 18.5 percent for the Minjoo Party.

[번역]
여론조사에 따르면 안철수 신당은 더불어민주당의 텃밭에서 더불어민주당에 가장 큰 타격을 주고 있다. 조선일보 조사에 따르면 광주, 전라도 유권자의 32.6%가 안철수 신당을 지지하고 18.5%가 더불어민주당을 지지했다.
[/번역]

Considering that Ahn deserted the Minjoo Party only 20 days ago and his party does not even have a name yet, the surge of public support may well be regarded as a storm. This phenomenon of course reflects the public’s deep frustration with politicians and the political party system fraught with ideological and regional bipolarization.

[번역]
안 의원이 불과 20일 전에 탈당해 신당이 아직 당명도 없음을 감안하면 신당의 지지율 급등을 폭풍으로 간주하는 것도 무리는 아니다. 물론 이러한 현상은 이념. 지역 양극화로 가득한 정치인, 정당 제도에 대한 국민들의 깊은 좌절을 반영한다.
[/번역]

The bipartisan standoff worsened in the current 19th National Assembly, as seen by the long-drawn deadlock over redrawing parliamentary constituencies and other key legislation bills. Moreover, its members have been riddled with corruption, influence-peddling, abusive language and even a sexual assault.

[번역]
선거구 획정, 그 외 핵심 법안에 대한 오랜 대치에서 볼 수 있듯 여야 대치는 19대 국회에서 악화됐다. 게다가 비리, 지위 남용, 폭언, 심지어 성폭행을 저지른 의원들이 가득 했다.
[/번역]

Ahn is certainly taking advantage of the general public’s negative sentiment toward the current politicians and parties and their aspirations to replace those in the establishment with a fresh political force. Whether Ahn succeeds in fulfilling the public’s aspirations has yet to be seen, but his push for new politics is likely to keep gaining momentum for the time being.

[번역]
안 의원은 현 정치인, 여야에 대한 부정적 여론과 기성 권력자들을 신선한 정치세력으로 교체하고자하는 국민들의 열망을 분명 이용하고 있다. 안 의원이 국민들의 열망을 실현할 수 있을 지의 여부는 두고봐야겠지만 그의 새로운 정치 추진은 당분간 계속해서 모멘텀을 얻을 것 같다.
[/번역]

On Sunday, Kim Han-gil, a veteran lawmaker who once led the main opposition party with Ahn, also defected, becoming the ninth lawmaker to do so since Ahn left the party on Dec. 13. More Minjoo Party lawmakers are expected to follow suit in the coming weeks.

[번역]
한 때 안 의원과 함께 제1야당을 이끌었던 김한길 의원도 탈당해 12월 13일 안 의원이 탈당한 후 탈당한 9번째 의원이 됐다. 앞으로 더 많은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탈당할 것으로 예상된다.
[/번역]

All in all, Ahn and his envisaged party are expected to gain strength in the lead up to the April 13 parliamentary elections, which will be the first test of their potential to become a healthy, solid alternative political force. It is needless to say that becoming such a force requires more than riding the wave of negative public sentiment toward the establishment.

[번역]
대체로 안 의원과 그의 신당은 4월 13일 총선을 앞두고 힘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총선은 그들이 건전하고 튼튼한 대안 정치세력이 될 잠재력에 대한 첫 시험대가 될 것이다. 그러한 세력이 되려면 기성 권력에 대한 부정적 여론의 물결에 올라타는 것 이상이 필요하다는 것은 말할 필요도 없다. (코리아헤럴드 01월05일자 기사)
[/번역]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