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Good accord? (좋은 합의?)

It looked good on the surface -- the leaders of the ruling and main opposition parties getting together during the Chuseok holidays to strike a deal on knotty political issues like setting new rules for the next parliamentary elections. The meeting between Kim Moo-sung and Moon Jae-in led to an agreement to adopt a form of open primaries to select candidates for the elections next April.

[번역]
추석연휴, 여야 대표들이 차기 총선 룰 같은 정치적 난제에 대해 합의하기 위해 모인 것은 표면상으로는 좋아 보였다. 김무성 대표와 문재인 대표의 회동은 내년 4월 총선 공천에 오픈 프라이머리를 채택하자는 합의로 이어졌다.
[/번역]

Kim, leader of the ruling Saenuri Party, and Moon, head of the New Politics Alliance for Democracy, also agreed to offer “extra points” to women, youths and disabled people when they seek party nominations. The preliminary registration of candidates will start six months before the election, compared with four months under the current rule, a move aimed at encouraging newcomers to run in elections.

[번역]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와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대표는 여성, 청년, 장애인에게 공천 가산점을 부과하는데도 합의했다. 정치 신인들의 출마를 북돋기 위해 예비후보 등록 기간은 선거일 전 4개월에서 6개월로 연장된다.
[/번역]

Kim and Moon, however, faced an immediate backlash from their own parties over the deal. Some of the criticisms are well founded, as they, most of all, failed to resolve more urgent issues, like redrawing electoral districts and setting the number of seats for the proportional representation system.

[번역]
그러나 두 대표는 곧 당의 반발에 부딪쳤다. 무엇보다 그들은 선거구 획정, 비례대표 의원 수 등 더 시급한 문제를 해결하지 못했으므로 일부 비판은 근거가 충분했다.
[/번역]

But what drew the loudest outcry was the agreement on the telephone polling scheme for the open primary. Under the agreement, the general public participating in the primaries will be given “secure telephone numbers” instead of using their actual numbers. This is aimed at preventing parties and candidates from buying votes or mobilizing their own supporters.

[번역]
그러나 가장 반발이 컸던 것은 오픈 프라이머리를 위한 전화여론 조사에 대한 합의였다. 이 합의에 따르면 오픈 프라이머리에 참여하는 국민들은 실제 전화번호를 사용하는 대신 ‘안심번호’를 받게 된다. 당이나 후보들이 표를 사거나 지지자들을 동원하는 것을 막기 위한 것이다.
[/번역]

For its positive aspect that open primary will reflect the views of the general public more than those of the party bosses and apparatus in nominating candidates, the use of virtual numbers and the introduction of the open primary itself have stirred uproar in the political community.

[번역]
오픈 프라이머리가 공천에 있어 당 지도부나 기구의 뜻보다 민의를 반영할 것이라는 긍정적 면에 대해 가상 번호 사용과 오픈 프라이머리 자체 도입이 정계에 소란을 일으켰다.
[/번역]

The fiercest resistance comes from the Saenuri faction loyal to President Park Geun-hye, as they suspect that Kim seeks an open primary system in order to weaken Park and her associates’ influence in selecting candidates.

[번역]
김 대표가 공천에 있어 박 대통령과 측근들의 영향력을 약화시키기 위해 오픈 프라이머리를 하는 것이 아닌가 의심하는 친박의 반대가 가장 거셌다.
[/번역]

In an apparent show of discontent, key members of the pro-Park faction such as Suh Chung-won, Kim Tae-ho and Rhee In-je did not attend a meeting of the party’s top decision-making body party leader Kim called Tuesday to discuss the agreement he made with Moon. Floor leader Won Yoo-chul and Cho Won-jin, a member of the pro-Park faction, publicly criticized Kim over the agreement.

[번역]
서청원, 김태호, 이인제 등 핵심 친박들은 강한 불쾌감을 드러내며 화요일 김 대표가 문 대표와 이룬 합의에 대해 논의하기 위해 소집한 당 최고위 회의에 참석하지 않았다. 원우철 원내대표, 친박 조원진 의원은 합의에 대해 김 대표를 공개적으로 비판했다.
[/번역]

Moon also faced criticism from his party’s floor leader Lee Jong-kul, who pointed out that he should have focused on introducing a province-based proportional representation system instead of the open primary system. These backlashes show that Kim and Moon should put their own houses in order and unify their parties’ stances before coming to the negotiating table.

[번역]
문 대표도 오픈 프라이머리보다 권역별 비례대표제 도입에 초점을 뒀어야 한다고 지적한 이종걸 원내대표의 비난에 직면했다. 이러한 반발은 김. 문 대표가 협상 테이블로 나오기 전에 집안 정리부터 하고 당의 입장을 통합해야 함을 보여준다. (코리아헤럴드10월01일자 사설)
[/번역]

MOST POPULAR
LATEST NEWS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