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GLISH CAFE

[사설] 타이밍의 중요성

By Korea Herald
  • Published : Aug 31, 2015 - 09:01
  • Updated : Aug 31, 2015 - 09:01
Timing matters
타이밍이 중요하다

<07월07일자 사설>

The government sent an 11.8 trillion won ($10.5 billion) supplementary budget bill to the National Assembly on Monday. The extra spending plan is part of a stimulus package of 22 trillion won the government is pushing to prop up the economy, which has been ailing due to sluggish exports and weak domestic consumption.
월요일 정부가 11조8천억원 규모의 추가경정예산안을 국회에 보냈다. 추경안은 수출. 내수 부진으로 침체된 경기를 살리기 위한 22조 규모 경기부양책의 일환이다.
The outbreak of Middle East respiratory syndrome that battered consumer spending and service sectors like tourism and the extended drought added urgency to the task of providing a shot in the arm for the economy.
소비자 지출과 관광 등 서비스 부문에 큰 타격을 준 메르스와 오랜 가뭄도 경기에 활력을 불어넣어야 할 과제에 시급함을 더했다.
Of the extra budget, 5.6 trillion won will be used to make up for tax revenue shortfalls caused by weak consumption, and the remaining 6.2 trillion won will be used to reinvigorate the economy, of which 2.5 trillion won will be spent on MERS-related programs.
추가 예산 중 5조6천억원은 소비 약화로 인한 세입부족분을 보전하는데 쓰이고 나머지 6조2천억원(2조 5천억원은 메르스 관련 프로그램에)은 경기 활성화에 쓰일 예정이다.

Now subject to parliamentary scrutiny, the plan calls for the government to raise as much as 9.6 trillion won of the total by issuing government bonds. This alone would raise the ratio of government debt to gross domestic product by 1.8 percentage points to 37.5 percent.
이제 국회가 심의하게 된 추경안은 정부가 국채를 발행해 9조6천억원을 조달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이것만으로도 국가채무는 GDP 대비 37.5%로 1.8%P 증가하게 된다.

The opposition has some good reasons to vow close scrutiny over the plan. The New Politics Alliance for Democracy has already expressed opposition to some key elements of the extra budget bill, including the fact that 5.6 trillion won was earmarked for making up for tax revenue shortfalls.
야권이 추경안을 면밀히 심사하겠다고 하는 것은 몇몇 합당한 이유가 있다. 새정치민주연합은 이미 추경안의 세입 부족분을 보전하는데 5조6천억원이 배정된 것을 포함해 몇몇 핵심 요소에 대해 반대 의사를 피력했다.

It is also not entirely wrong for the opposition to suspect that part of the 1.3 trillion won that would go to infrastructure projects are pork barrel projects aimed at helping the ruling party in next year`s parliamentary elections.
야당이 인프라 사업에 투입될 1조3천억원의 일부가 내년 총선에서 새누리당에게 도움을 주기 위한 선심성 사업이 아닌가 의심하는 것도 완전히 잘못된 것은 아니다.

Citing these and other reasons, the NPAD opposes the government and the ruling party`s plan to get the budget bill through the National Assembly by July 20. It insists that there should not be any deadline and that it will put forward its own budget bill no later than Wednesday.
새정치민주연합은 이런 저런 이유를 들며 추경안을 7월 20일 경에 통과시키려는 정부와 여당의 계획에 반대했다. 새정치민주연합은 시한이 있어서는 안 된다며 늦어도 수요일까지 자체 예산안을 내놓겠다고 말했다.

단어설명
matter 중요하다
supplementary budget 갱정예산, 추가예산
sluggish 부진한, 정체된
Middle East respiratory syndrome 중동호흡기증후군, 메르스
make up for (잘못된 상황을 바로잡을 수 있도록) 벌충[만회, 보전]하다
reinvigorate 새로운 힘[활기]을 불어넣다
parliamentary scrutiny 국회 심의
expressed opposition to~ ~의 반대를 표명하다.
tax revenue shortfalls 세입부족분
express opposition to ~ ~의 반대를 표명하다.
suspect (확실하지는 않지만 특히 좋지 않은 일이 있다고・있을 것으로) 의심하다
parliamentary election 국회의원선거, 총선거
budget bill 예산서; 예산안
deadline 기한, 마감 시간[일자]
put forward (시간•날짜를) 앞당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