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GLISH CAFE

[사설] 국내 거주 외국인

By Korea Herald
  • Published : Sept 7, 2015 - 09:02
  • Updated : Sept 7, 2015 - 09:02
Multicultural population
국내 거주 외국인

<07월08일자 기사>

The number of multicultural residents in the country has more than tripled over the past decade to 1.74 million this year, according to government data released Sunday. The figure accounted for 3.4 percent of Korea`s total population of 51.33 million.
일요일에 발표된 정부 통계에 따르면 올해 국내 거주 외국인이 174만 명으로 지난 10년 간 3배 이상 늘었다. 한국 인구 5133만 명 중 3.4%다.

The figure includes naturalized Koreans and their children, migrant workers, foreign students and immigrant spouses. Their number, which stood at about 540,000 in 2006 when the government began compiling related data, has since increased by an annual average of 14.4 percent.
여기에는 국적취득자, 그들의 자녀, 외국인 근로자, 유학생, 결혼이민자 등이 포함된다. 정부가 관련 통계를 집계하기 시작한 2006년에 약 54만 명이었던 국내 거주 외국인 수는 연평균 14.4% 증가했다.

More than a third of them live in Gyeonggi Province surrounding Seoul, followed by the capital city with 26.3 percent and South Gyeongsang Province with 6.2 percent. Some districts in the Seoul metropolitan area are densely populated with foreign residents, with their cultures showing through. Korean society has become more open, globalized and multicultural in keeping with the steep increase in the number of foreign residents.
지역별로는 경기도에 3분의 1 이상이 거주했으며 서울(26.3%), 경상남도(6.2%) 순이었다. 수도권의 몇몇 구는 외국인 인구가 밀집해 그들의 문화를 보이고 있다. 한국사회는 외국인 수가 급증하면서 점점 개방되고 글로벌화되고 다문화적이 되고 있다.

In 2012, Korea became the world`s seventh country with a population of more than 50 million to have its per capita income exceed $20,000. A growing presence of expatriates here has contributed to the nation achieving these landmark figures. Without the immigration of foreign workers and spouses in particular, Korea`s total population, which increased by an annual average of 0.6 percent over the decade until 2014, would have fallen.
2012년 한국은 세계에서 7번째로 인구가 5천만 명을 넘고 1인당 국민소득이 2만 달러를 넘은 국가가 됐다. 국내의 외국인 증가는 한국이 이런 역사적 수치를 달성하는 데 기여해왔다. 특히 외국인 근로자와 배우자들의 이주가 없었더라면 2014년까지 10년 간 연평균 0.6% 증가한 한국 인구는 감소했을 것이다.

The country`s gloomy long-term population projection calls for further boosting the upward trend in the number of foreign residents.With the fertility rate forecast to be stuck at the current level of 1.24 children per woman, Korea`s population is estimated to be 170,000 short of the optimal number needed to guarantee sustainable growth in 2045. The shortage will expand to 1.26 million in 2050, 3.51 million in 2060 and 7.8 million in 2080, according to estimates by the national statistics office.
한국의 암울한 장기적 인구 전망은 외국인 수 상승세를 더욱 진작시킬 것을 촉구한다. 여성 1명 당 출산율이 현재 수준인 1.24명에 머무를 전망되는 가운데 한국 인구는 2045년이면 지속 가능한 성장에 필요한 적정 인구보다 17만 명 부족할 것으로 추정된다. 통계청에 따르면 인구 부족 규모가 2050년에는 126만 명, 2060년에는 351만 명, 2080년에는 780만 명으로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단어설명
multicultural 다문화의
triple 3배가 되다; 3배로 만들다
account for~ (부분•비율을) 차지하다; ~을 해명하다[~의 이유가 되다]
naturalized 귀화한
migrant worker 이주 노동자
annual average 연평균
capital city 수도
densely 짙게, 밀집하여, 빽빽이
population 인구
per capita income 1인당 소득(경제 전체의 소득을 인구로 나눈 값)
fertility rate 사망률
guarantee 보장하다
sustainable 오랫동안 지속[유지] 가능한

shortage 부족
estimate 추정(치), 추산; 추산[추정]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