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GLISH EYE

[외신해설] 동물실험 논란

By Korea Herald
  • Published : May 26, 2015 - 09:26
  • Updated : May 26, 2015 - 13:16

Controversy on Animal Testing
동물실험 논란

Malaysia’s public health minister has defended an Indian company‘s plan to build an animal testing medicine lab in his state, saying that God created monkeys and rats for experiments to benefit humans. The plan has come under fire by activists because it will conduct tests on dogs and primates to make medicines. The activists say Malaysia has no regulations *on animal research, which could lead to test subjects being abused. But the minister held that the lab in question had received state approval, and animal testing was necessary to make drugs. He said Malaysian agencies, such as the wildlife department, could monitor that the animals were not abused and proper procedures followed.

animal testing: 동물실험
come under fire: 비난을 받다
conduct a test on A: A에 대한 시험을 수행하다
primate: 영장류
regulation *on A: A에 대한 규제
lead to A: A로 귀결되다
subject: 실험대상
abuse: 학대하다
hold: 주장하다
A in question: 문제가 되고 있는 A
wildlife: 야생
procedure: 절차

말레이시아 보건부 장관이, 신은 인간에게 혜택을 주는 실험들을 위해 원숭이와 쥐를 만들었다는 주장을 펼치며, 말레이시아에 동물실험의학연구소를 설립하려는 한 인도 회사의 계획을 옹호했다. 이 연구소 설립계획은, 제약공정에 개와 영장류에 대한 실험이 포함되어있다는 이유로 현지 시민단체들로부터 혹독한 비판을 받아왔다. 시민단체들은 실험대상 동물에 대한 학대로 이어질 가능성이 있는 동물실험을 막을 법적 규제가 말레이시아에는 전무한 상태라고 주장한다. 그러나 보건부 장관은 문제의 연구소가 정부의 승인을 이미 받은 상태이며, 동물실험은 제약과정에서 불가피한 부분이라고 말했다. 그는 야생동식물部와 같은 말레이시아 기관들이 동물 학대 및 규정 준수 여부를 감독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Malaysia’s animal rights activists, however, slammed the minister‘s statement, saying it *had not been scientifically proven that animal testing was necessary to develop medicine. Animal rights activists also say companies are increasingly *outsourcing animal testing *to Asia, where regulations are more lax and costs are lower than in the West. Last year, a French pharmaceutical research company proposed building an animal testing laboratory in southern Johor state, but the project was suspended amid an outcry from environmental groups.

animal rights activist: 동물권인 운동가
slam: 강타하다; 혹평하다
statement: 발언; 성명서
*had not been: 시제유의
outsource A to B: A를 B에 외주(外注)하다
lax: 느슨한
suspend: 중지시키다
amid A: A와중에
outcry: 격렬한 반대; 항의

그러나 말레이시아 동물권익운동가들은 동물실험이 제약과정상 불가피하다는 주장은 과학적으로 증명된 바 없다고 말하며, 장관의 이번 발언을 혹평했다. 이들은 제약회사들이 서구에 비해 규제가 허술하고 비용이 저렴한 아시아로 동물실험을 외주(外注)하는 경우가 증가하고 있다는 주장도 제기했다. 지난해 프랑스의 한 제약회사는 말레이시아 남부 조호르州에 동물실험연구소 건설을 제안했지만, 현지 환경단체들이 강력히 반발로 관련 계획이 중단된 상태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