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한국어판

‘두근두근 내인생’ 강동원 송혜교, 부부 케미 제대로 “열애설 날만해?”

‘두근두근 내인생’ 강동원 송혜교, 부부 케미 제대로 “열애설 날만해?”


강동원과 송혜교 주연의 영화 ‘두근두근 내인생’의 스틸컷이 공개됐다.


15일 ‘두근두근 내인생’의 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는 영화 개봉 소식과 함께 두 배우의 스틸컷을 선보였다.


공개된 사진속에는 33살의 나이에 16살 아들을 둔 철부지 아빠 강동원과 한때 아이돌을 꿈꿨지만 17살에 덜컥 엄마가 된 송혜교의 모습이 담겨 있다.


영화 ‘두근두근 내인생’은 김애란 작가의 동명 베스트셀러를 영화화한 것으로 오는 9월 개봉할 예정이다.


한편 송혜교와 강동원은 이 영화로 인해 최근 열애설에 휩싸이기도 했다.


중국팬으로 추정되는 한 누리꾼이 영화 화보 촬영차 파리로 간 강동원과 송혜교의 뒷모습을 찍으며 목격담을 게재해 열애설로 번진 것. 양측 소속사는 “이들은 화보 촬영을 위해 파리로 간 것이고 스태프들도 동행했다”고 해명했다.


‘두근두근 내인생’ 강동원과 송혜교의 스틸컷을 접한 누리꾼들은 “강동원-송혜교, 부부 케미 제대로네”, “강동원-송혜교, 너무 잘어울려서 열애설 날만하네”, “강동원-송혜교, 기대돼” 등의 반응을 보였다.


(onlinenews@heraldcorp.com)


<관련 영문 기사>


Sneak peak of Kang Dong-won and Song Hye-kyo revealed 

Still photos of the upcoming film “Pit-a-Pat My Life” starring South Korean actor Kang Dong-won and actress Song Hye-kyo were revealed Tuesday.


The sought-after stars are playing husband and wife in the film, which will kick off in September.


Based on the best-selling book of novelist Kim Ae-ran, the film portrays the lives of teenage parents and their son suffering from progeria.


Kang will play a 33-year-old father with a 16-year-old son while Song will play a 17-year-old mother who once dreamed of becoming an idol but ended up getting pregnant at an early age. 


The film is attracting a great deal of attention by featuring the two stars, who were mired in a love scandal last May. Rumors that they are dating surfaced in May after they were sighted together in Paris. But they dispelled the rumor, saying that their trip to the romantic city was solely for a photo shoot.

By Ock Hyun-ju (laeticia.ock@heraldcorp.com)


MOST POPULAR
LATEST NEWS
Korea Herald daum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