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za 12-hour humanitarian truce enters into force

카메론 디아즈 섹시 화보: ‘41살은 좋으나 아이들은 싫다’

kh close

 

Published : 2014-07-02 17:35
Updated : 2014-07-02 17:38

 

할리우드 스타 카메론 디아즈가 남성 라이프스타일 잡지 에스콰이어를 통해 섹시한 모습을 공개했다. 41살 디아즈는 그 어느 때보다 눈부셨으며 인터뷰를 통해 41살의 나이는 좋으나 아이는 가지기 싫다고 하였다. 아이를 가지면 18년 동안 아이를 위해 살아야하는데 그건 자기와 맞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디아즈는 커버 화보에서 원숄더 수영복에 높은 스틸레토힐을 매치하였다. 

(코리아헤럴드 조한나 인턴기자 hnncho@heraldcorp.com)
(사진 출처: 에스콰이어)


<관련 영문 기사>

Cameron Diaz: Yes to 41, no to children

Pictures were recently released from a photo shoot actress Cameron Diaz did with Esquire magazine. The 41-year-old actress still looks stunning and told the men’s lifestyle magazine that she likes being 41. 
But she also mentioned that she does not want to have children. Looking after a child for 18 years, day after day is too much work for her, she said. Diaz looks gorgeous on the cover in a one-shouldered swimsuit and stiletto pumps. 

By Cho Han-na, Intern reporter (hnncho@heraldcorp.com)

Photo News

이대생 미스코리아 진 완벽 몸매 화제

제시카 고메즈 속옷 화보 공개

싸이 ‘행오버녀’ 정하은 섹시 화보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