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고 받는 삼성 기어 (Gear) 곧 출시

  • Published : Mar 18, 2014 - 17:36
  • Updated : Mar 18, 2014 - 23:00
▲ 유심칩 탑재한 모델 국내에서만 선보일 예정

▲ LG전자 2009년작 ”와치폰 (Watch phone)”과 차별화된 디바이스



삼성전자가 최근 선보인 삼성 기어 2 스마트 시계에 유심 칩을 탑재 할 수 있는 “국내용" 모델을 출시 할 예정으로 알려져 주목 받고 있다.

18일 SK 텔레콤 관계자에 따르면 삼성 기어 2의 새로운 모델에는 유심 칩이 탑재될 예정이고, 갤럭시 스마트 폰과의 연결 없이 스마트 시계만으로 사용자가 전화를 걸고 받을 수 있을 것 이라고 한다.

유심칩을 탑재할 수 있는 삼성 기어 2 모델은 우선 통신 업계 1위 사업자인 SK텔레콤을 통해 독점 출시될 예정이라고 한다.

SK텔레콤 관계자에 따르면 새로운 삼성 기어 2 모델은 SK텔레콤을 통해서 한국시장에 한에 출시가 될 예정이고, 해외 출시는 아직 미정이라고 전했다.

사실 독자적으로 통화가 가능한 스마트 시계 제품은 예전에도 선보인 적이 있어, 완전히 새로운 것은 아니라는 것이 업계의 반응이다.

한 시장 관계자는 “유심 카드 탑재 스마트 시계는 완전히 새로운 제품은 아니다,” 라고 밝히며, 배터리 사용 시간 문제가 주요한 이슈가 될 수도 있다고 말했다.

LG전자는 2009년에 와치 폰(Watch Phone)이라는 제품을 이미 선보였다.

카메라와 1.43인치 디스플레이를 탑재하고 있고 3G 네트워크를 사용하는 LG전자의 와치폰으로 사용자는 음성과 영상 통화를 할 수 있고, 인터넷 연결도 가능하다. 하지만 와치폰은 탑재된 어플리케이션만 이용 가능해 스마트 폰의 다양한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할 수 없었다.

삼성은 기어 2 개발자용 도구를 일반에 공개 하면서, 웨어러블 시장 확대에 힘을 쏟고 있으며, 2월 공개한 삼성 기어 2를 비롯해 삼성 기어 네오(Neo) 2, 삼성 기어 핏(Samsung Gear Fit)을 3월 중에 출시 할 예정이다.



코리아헤럴드 김영원 기자 (wone0102@heraldcorp.com)



<관련 영문 기사>

USIM-embedded Samsung Gear 2 to be released

Samsung Electronics and SK Telecom are said to be in discussions to release a new standalone variant of the Samsung Gear 2, which will allow users to make calls without connecting to a smartphone.

Samsung is planning to release the new smart watch equipped with a universal subscriber identity module, or USIM, through SK Telecom, Korea’s biggest mobile carrier, according to those close to the matter.

One SK Telecom source said the new model would only be available in Korea for a while, but did not rule out the possibility of a release in other global markets.

A Samsung official declined to comment on the release of the new variant of the Gear 2.

Although the latest news about the smart watch was unexpected, industry officials said it was not a novel idea.

“A smart watch equipped with a USIM card is not implausible,” said an industry source, adding that battery life would be an issue, since a watch equipped with an USIM card would consume more power.

Some handset makers, including LG Electronics, have already unveiled standalone watch phones.

LG Electronics released the Watch Phone, compatible with 3G networks, in 2009.

The LG Watch Phone sported a camera and a 1.43 screen that allowed users to make and take voice and video calls and connect to the Internet, but only built-in applications were available.

As there is also a camera mounted on the new Gear 2, users will likely be able to make video calls using the gadget. The Samsung Galaxy Gear and the initial version of its successor, Samsung Gear 2, must be Bluetooth-tethered to Galaxy smartphones for users to make phone calls.

Samsung has been ratcheting up efforts to expand the wearable gadget market by unveiling a series of wearable gadgets, including Samsung Gear 2 and Samsung Gear Fit in February.

The Korean tech company, which on Monday released the software development kit, or SDK, for its Tizen-based Gear 2 and Gear 2 Neo, expects application developers to roll out new apps to help build an eco-system for wearables.

The Samsung Gear 2, the Samsung Gear 2 Neo, and Samsung Gear Fit are expected to hit the shelves as early as this month in the global market.

By Kim Young-won (wone0102@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