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 Korea's terms of trade snaps 4-month fall in Sept.

"연예병사, 공연 후 안마시술소 출입"

kh close

 

Published : 2013-06-26 11:57
Updated : 2013-06-26 13:28

(SBS 방송 캡쳐)


국방부 연예병사들 중 일부가 심야에 안마시술소를 찾는 모습이 SBS 시사 프로그램 ‘현장 21’에 잡혀 파문이 일고 있다.

25일 방송된 이날 방송에서는 지난 21일 춘천시 수변공원에서 열린 '위문열차' 공연에 참여한 연예병사들이 맥주와 소주를 곁들인 저녁식사를 한 후, 그 중 두 명이 다음날 새벽에 마시지 업소를 찾아가는 장면이 나왔다.

이 두 명은 안마 시술소를 찾았다가 30분 후 이곳을 나섰는데, SBS제작진이 이들에게 접근하자 마이크를 뺏으려 하는 등의 행동을 보였다.

이 중 한명은 “술은 한잔도 안 마셨다”면서 맹세코 불 법을 한...”이라고 말하다 말끝을 흐리기도 했다.

방송에서 국방홍보원 관계자는 “죄송하다”며 당사자가 안마시술소를 간 것은 치료 목적이었다고 해명했다.

한편 이번 사태에 대해 방송인 최필립은 트위터를 통해 “현장21이 뭐지? OO 집단인가? 이딴 사생활 캐서 어쩌자는 거지? 미친 OO들”이라며 “너희들은 그렇게 깨끗하냐? 참나”라는 글을 썼다가 논란이 일자 글을 삭제했다.

소속사측은 이에 대해 최필립이 방송을 보지않고 지인을 통해 방송내용을 접했다며 “죄송하게 생각하고 있다”라고 공식사과했다. (코리아헤럴드)

 

<관련 영문 기사>

‘Entertainment soldiers’ spotted at massage parlor

South Korean celebrities fulfilling their mandatory military service were recently spotted at a local massage parlor, sparking a backlash from the public over whether so-called “entertainment soldiers” enjoy too many privileges.

According to “Hyeonjang 21 (On the spot 21), an investigative TV program by SBS, two celebrity soldiers were spotted last Saturday at a massage parlor in Chuncheon, Gangwon Province. Massage parlors in Korea are viewed as seedy, as many of them are known to offer sexual services.

The two soldiers were spotted exiting the parlor after midnight. When the production crew of “Hyeonjan” approached them, they attempted to take the microphone away from the crew. One of the soldiers told the staff that he “did not drink a drop of alcohol,” and swore he did not do anything illegal.

An official from the Defense Media Agency said the soldiers in question had visited the massage parlor to get treatment.

Talk of favoritism concerning the soldiers, assigned to a unit that provides programming for TV and radio broadcasts to promote the military, swarmed the Internet Wednesday morning.

“Regular soldiers are on duty day and night, and they (entertainment soldiers) are allowed to drink and go to massage parlors?” complained one Internet user.

(khnews@heraldcorp.com)

Photo News

티아라 효민 멋진 뒤태에 남심 흔들

섹시백 선발대회 몸매 뽐내는 참가자들

카자흐 女배구선수 초특급 미모, 전세계 ‘깜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