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Samsung rolls out Galaxy Note 10.1 in Korea

Samsung Electronics` new tablet PC
Samsung Electronics` new tablet PC "Galaxy Note 10.1" (Yonhap News)

Samsung Electronics Co., the world‘s top smartphone maker, said Thursday it has started selling the Galaxy Note 10.1 on its home turf, the latest version of its Galaxy Note lineup, whose sales topped 10 million units worldwide.

The Galaxy Note 10.1, which was first showcased at the Mobile World Congress earlier this year, is an enlarged version of the 5.3-inch Galaxy Note, a hybrid of a smartphone and a tablet PC.

Both models feature the S Pen, a stylus that enables users to doodle and write on the screen as they do on paper.

The latest model comes in both a WiFi version and a 3G version that are available via local mobile carriers -- SK Telecom Co. and KT Corp. The company does not have plans for a faster long-term evolution version, according to a company spokesman.

The Galaxy Note 10.1, packed with a quad-core processor and a multiscreen feature, is part of the tech titan’s efforts to differentiate its Note series from existing smartphones and tablet PCs amid anticipated releases by rivals.

Apple Inc.‘s iPhone 5 is widely expected to be launched this fall, while the Nexus 7 tablet, co-branded by Google Inc. and Asus, is likely to hit local shelves next month.

Samsung, meanwhile, said it plans to release the Galaxy Note 10.1 in Britain and the United States, following a launch event in New York on Wednesday. The company launched the product in Germany and the United Arab Emirates earlier this month. (Yonhap News)



<관련 한글 기사>


“아이패드 게 섯거라” 삼성 갤노트10.1 출시!

삼성전자는 디지털 필기구를 장착한 태블릿PC ’갤럭시 노트 10.1‘을 한국•미국•영국 시장에 동시 출시했다.

삼성전자는 16일 갤럭시 노트 10.1을 국내 시장에 출시한다고 밝혔으며, 같은 시각 미국 뉴욕의 타임워너센터와 영국 런던에서도 미디어와 소비자를 초청한 가운데 론칭 행사를 열었다.

국내 선보이는 갤럭시 노트 10.1은 와이파이(Wi-Fi, 무선랜) 전용 제품과 3세대 (3G) 모델로 구분되며 가격은 80만원대(3G 기준)다.

’갤럭시 노트 10.1‘은 기존의 5.3인치 ’갤럭시 노트‘ 보다 3배 이상 커진 LCD 화면이 장점이다. 해상도는 1280×800이다.

화면을 둘로 분할해 두 애플리케이션(앱)을 동시에 실행할 수 있는 ’멀티스크린‘ 기능을 적용하고, 디지털 필기구 ’S펜‘의 기능도 향상했다.

그 밖에 제품 출시에 맞춰 ’러닝허브‘, ’리더스 허브‘, ’비디오 허브‘, ’게임 허브‘ 등 다양한 콘텐츠도 제공한다.

삼성전자 IM담당 신종균 사장은 “갤럭시 노트 10.1은 콘텐츠를 즐기는 데서 더 나아가 적극적으로 콘텐츠를 기획•창조하고 학습하는 문화를 제안한다”며 “언제 어디서나 자신의 아이디어를 쉽게 정리하고, 표현하고, 공유하는 새로운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MOST POPULAR
LATEST NEWS
leadersclub
catch table
Korea Herald daum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