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CCTVs to operate in Seoul subway trains to prevent crimes

Seoul subway authorities said Sunday they will begin operating closed circuit televisions in more than 500 subway trains this week to help prevent crimes.

A small number of CCTVs have been installed in each of the 504 trains running on Line 7 of Seoul Metropolitan Rapid Transit Corp., which operates subway lines 5-8 in the country's capital, a spokesman for the corporation said. SeoulMetro operates lines 1-4.

The corporation will consider installing CCTVs in trains running on lines 5, 6 and 8 if those on Line 7 turn out to be effective and pose no major problems for commuters, the spokesman said.

Subway authorities will monitor CCTVs only if an emergency situation takes place, he said, noting the corporation will try its utmost not to infringe upon customers' privacy.

Footage from CCTVs will be erased after 30 days.  "We hope CCTVs will serve as an alarm for crimes and those acting in a disorderly manner," the spokesman said.  

(Yonhap News)
(Yonhap News)


<한글 관련기사>

지하철 객실에 CCTV 설치, 사생활보호는?

지하철 범죄예방과 안전관리를 위해 객실  내에 폐쇄회로TV(CCTV)가 설치됐다. 서울지하철 5∼8호선을 운영하는 서울도시철도공사는 7호선 모든 전동차의 객실 내부에 총 1천8대의 CCTV를 설치하고 오는 18일부터 운영에 들어간다고 17일 밝혔다 .

안전관리 문제와는 별도로 객실에 다수의 CCTV를 설치함에 따라 승객의 초상권 및 사생활 침해 가능성이 있지만 공사측은 해당 문제에 대한 언급은 하지 않았다. 

공사 측은 디신 객실 내에 CCTV가 없어 불안하다는 시민의 건의에 따라 이번 조치를 취했다며 실효성과 시민반응 등을 분석해 5, 6, 8호선으로의 확대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다.

CCTV는 1량당 2대씩 설치됐으며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열차 내부에 긴급한 상황 이 발생한 경우에만 모니터링 할 수 있도록 했다. CCTV 영상은 30일 이내로 보관되고, 이 기간이 지나면 자동 삭제된다.
 

MOST POPULAR
LATEST NEWS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