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rst US airstrikes in expanded Iraq fight

Woman accused of choking boyfriend because he ‘refused to marry her’

kh close

 

Published : 2012-06-06 13:17
Updated : 2012-06-06 14:35

(Facebook)


A Florida woman was arrested Saturday for allegedly choking her boyfriend because he refused to marry her, according to news reports.

Nikoleta Karoly, a 24-year-old reportedly from Hungary, needed to marry her boyfriend in order to get a green card, but he had different opinions on the matter.

He said he was not sure about marrying Karoly because of her violent temper and the fact that she had beaten him before while arguing about her visa.

Karoly seemed to have finally snapped when her visa expired last week, while her boyfriend still refused to tie the knot. She choked and slapped him, and threatened him with a kitchen knife.

The boyfriend told police he feared Karoly may try to kill him.

When police confronted Karoly about the injuries, she explained they happened during sex “because it makes it better.”

Karoly was arrested and charged with domestic abuse.


From news reports




<관련 한글 기사>


'왜 결혼 안해줘!'남친 목조른 20대女 체포


미국 플로리다에서 한 20대 여성이 남자친구가 자신과 결혼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목을 조르고 뺨을 후려치는 등 폭행을 한 혐의로 2일(현지시간) 체포되었다.

헝가리 출신의 이민자로 알려진 니콜레타 카롤리(24)는 미국 영주권을 얻기 위해 남자친구와 결혼하고자 했으나, 남자친구는 과거에도 여러 차례 폭력을 행사한 바 있는 그녀의 난폭한 성격 때문에 이를 주저했다고 한다.

지난달, 카롤리의 비자가 만기가 되었는데도 남자친구가 결혼을 거부하자 격분한 그녀는 그의 목을 조르고, 뺨을 세차게 때리고, 끝내 흉기를 들고 협박하기에 이르렀다.

카롤리의 남자친구는 경찰에게 ‘그녀에게 살해당할까 두려웠다’고 털어놓았다.

한편 경찰이 카롤리에게 그녀의 남자친구에게 난 상처에 대해 묻자, 그녀는 ‘애정행각 도중에 난 상처’라고 해명했다.

그녀는 현재 가정폭력 혐의를 받고 있다. (코리아헤럴드)

Photo News

티아라 효민 멋진 뒤태에 남심 흔들

섹시백 선발대회 몸매 뽐내는 참가자들

카자흐 女배구선수 초특급 미모, 전세계 ‘깜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