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uth Koreans arrested over stolen Buddha in Japan

College dropout becomes math genius after head injury

kh close

 

Published : 2012-05-01 17:20
Updated : 2012-05-01 18:15

U.S. college dropout has turned a mathematics genius after being brutally attacked by a group of street robbers.

Jason Padgett, 41, was ambushed outside a karaoke club and repeatedly kicked in head, causing brain damage.

But since the attack, Padgett he sees mathematical formulas wherever he looks, turning them into intricate diagrams he can draw by hand.

He is the only person who can visually depict infinite pi, the ratio of the circumference of a circle to its diameter.

Experts say the transformation of the brain system was caused by his head injury and believe the damage to Padgett’s brain has left him with a “remarkable gift” for figures.

Berit Brogaard, a neuroscientist professor at the University of Missouri, conducted a study on Padgett and a brain scan shows damage that forced his brain to overcompensate in certain areas that most people do not have access to.

The professor said the result shows that Padgett is now an acquired savant, meaning brilliant in a specific area.

“Savant syndrome is the development of a particular skill, that can be mathematical, spatial or autistic, that develop to an extreme degree that sort of makes a person superhuman,” the professor added.

Padgett said he was stunned by the “superpower” and wanted to turn back to his old self, but it was impossible.

“I hope to use this unexpected ability for students,” he said.

(From news report)



<한글 기사>

40대男, 머리 두드려 맞고 수학천재로 변해

미국 워싱턴주의 한 남성이 강도들에게 머리를 맞은 후 수학천재로 변했다.

제이슨 패지트(Jason Padgett)는 노래방에서 나오던 길에 강도들과 심한 몸싸움을 벌이다 머리를 강타당했다.

강도들의 습격을 받은 후 패지트는 그가 보는 모든 사물이 복잡한 수학공식으로 보이는 현상을 접하게 됐다.

그는 3.14로 시작되는 무한대의 파이(원주율) 값을 세계에서 유일하게 손으로 그려낼 수 있는 능력을 갖게 됐다.

미소리 대학의 신경의학과의 베릿 브로가드 (Berit Brogaard)는 패지트의 뇌를 스캔해본 결과 강도를 당한 후 뇌구조가 달라진 사실을 발견했다.

브로가드 교수는 머리에 가해진 충격으로 대부분의 일반인에게 닫혀진 수학적 능력과 관여하는 뇌의 특정부분이 열리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과학자들은 이같은 증상을 '서번트 신드롬(savant syndrome)'이라 부른다. 자폐증과 같은 뇌장애를 가진 사람들 중 일부가 암기나 계산, 음악, 미술 등에서 뛰어난 재능을 보이는 증후군이다.

패지트 자신도 너무 놀라 수퍼맨 능력을 되돌리려 했지만 불가능했다고 말했고 하면서도 "뜻하지 않게 습득한 재능이 학생들을 위해 쓰고 싶다"고 덧붙였다.

Photo News

티아라 효민 멋진 뒤태에 남심 흔들

섹시백 선발대회 몸매 뽐내는 참가자들

카자흐 女배구선수 초특급 미모, 전세계 ‘깜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