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TIONAL

Playing World of Warcraft can boost cognitive functions for seniors

By
  • Published : Feb 26, 2012 - 13:22
  • Updated : Feb 26, 2012 - 13:32

Online role-playing game World of Warcraft (MCT)


Researchers from a U.S. university found that playing the popular online game World of Warcraft (WoW) can improve cognitive functioning in older adults, Science Daily reported Wednesday.

According to a study by North Carolina State’s Gains Through Gaming laboratory, participants aged from 60-77 showed “significant improvement in both spatial ability and focus after playing WoW.”

“We chose World of Warcraft because it has attributes we felt may produce benefits -- it is a cognitively challenging game in a socially interactive environment that presents users with novel situations,” says Dr. Anne McLaughlin, an assistant professor of psychology at NC State and co-author of a paper on the study.

To set a baseline for the study, the researchers first tested the participants’ cognitive abilities, including spatial ability, memory and how well they could focus their attention.

Then they divided the participants into two groups: the experimental group, which played WoW for approximately 14 hours over the course of two weeks, and the control group, which did not play the video game.

After two weeks the two groups were re-tested, and the cognitive functioning of the experimental group saw much a greater increase than the control group.

However, the results varied according to each participant’s baseline score. The people with good cognitive functions to start with saw no significant improvement, but those who scored low on the initial tests improved greatly.

“The people who needed it most -- those who performed the worst on the initial testing --saw the most improvement,” said Dr. Jason Allaire, another co-author of the study.

By Yoon Min-sik
(minsikyoon@heraldcorp.com)

 

<한글 기사>


‘온라인 게임하면 뇌기능 향상된다’


앞으로 노화를 겪고 있는 장년층이 손자들과 함께 앉아 컴퓨터 게임을 하게 될까?

미국 노스캐롤라이나 주립 대학 연구진이 60세에서 77세 사이의 노인들을 대상으로 한 실험결과, 온라인 게임 “월드오브워크래프트(World of Warcraft: Wow)를 한 그룹이 하지 않은 그룹보다 인지기능 면에서 두드러진(significant) 향상을 보였다고 22일 (현지시간) 사이언스 데일리가 보도했다.

대학 연구진이 발표한 논문에 따르면 그들은 먼저 실험 참가자들의 공간감각, 기억력, 집중력 등의 인지기능을 검사한 다음, 그들을 두 그룹으로 나누었다. 그리고 첫 번째 그룹에 속한 사람들에게 2주에 걸쳐 14시간 정도 Wow게임을 하게 하고, 두 번째 그룹은 전혀 게임을 하지 않도록 했다.

2주 뒤에 연구진이 참가자들의 인지기능을 검사했을 때, 게임을 하지 않은 그룹보다 게임을 한 그룹의 공간감각과 집중력이 크게 향상되었다.

그렇지만 처음부터 인지기능이 뛰어난 참가자의 경우, 기능향상이 크지 않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인지기능 향상이) 가장 절실하게 필요한 사람들, 즉 처음 검사에서 가장 나쁜 결과를 냈던 사람들이 가장 큰 효과를 봤습니다,”라고 논문의 공동 저자인 제이슨 알레어 박사가 밝혔다.

WoW는 미국의 게임회사 블리자드가 개발한 온라인 역할 수행(role-playing) 게임으로 이용자들은 가상의 세계에서 용사가 되어 수천명의 다른 이용자들과 힘을 합쳐 모험을 하거나 전투를 치르게 된다.

연구진은 Wow가 사회적 상호작용이 필요한 환경에서 인식기능을 필요로 하는 게임으로서, 이용자들에게 새로운 상황을 제공하기 때문에 실험대상으로 선택했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