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petition heats up for tanker procurement deal

Tiny frog claimed as world's smallest vertebrate

kh close

 

Published : 2012-01-13 11:42
Updated : 2012-01-13 18:27

NEW ORLEANS (AP) — A frog that can perch on the tip of your pinkie with room to spare has been claimed as the world's smallest vertebrate species, out-tinying a fish that got the title in 2006. But the discoverer of another weensy fish disputes the claim.

A tempest in a thimble, some might say.

In this Aug. 2009 photo released by Louisiana State University, a frog sits on a U.S. dime in this photo taken by Louisiana State University herpetologist Christopher Austin near the Amau River in Papua, New Guinea.(AP)


An article Wednesday in the journal PLoS One named Paedophryne amauensis as the world's smallest animal with a spine.

The adult frogs are about three-tenths of an inch long, and a millimeter or so smaller than a carp found on the Indonesian island of Sumatra. The frogs are so small that Louisiana State University herpetologist and environmental biologist Christopher Austin had to enlarge close-up photos to describe them.

But the males of a species of deep-sea anglerfish are about 2 mm smaller, said University of Washington ichthyologist Theodore Pietsch, who described them in 2006. The males don't have stomachs and live as parasites on 1.8-inch (4.57-centimeter)-long females.

Austin discovered the tiny frogs — along with another small frog species — in August 2009 while on a trip to Papua New Guinea to study the extreme diversity of the island's wildlife. He said he knew about the anglerfish but felt that average species size made more sense for comparison.

Steven J. Beaupre, a University of Arkansas scientist and president-elect of the American Society of Ichthyologists and Herpetologists, said many vertebrates have males and females of very different sizes, "so it is reasonable that the world's smallest vertebrate may end up being either the males or the females of some specific fish or amphibian species."

 

<한글기사>

 
세상에 이런일이.. 0.7 cm 개구리 발견

평균 몸길이 7.7㎜의 아주 작은 개구리가 뉴기니에서 발견돼 세계 최소 등뼈동물의 기록을 갈아 치우게 됐다고 사이언스 데일리가 12일 보도했다 .

지금까지 세계에서 가장 작은 등뼈동물 기록을 보유한 것은 평균 몸길이 8㎜인 인도네시아의 물고기 페도사이프리스 프로제네티카(Paedocypris progenetica)였다.

미국 루이지애나 스테이트 대학(LSU) 연구진은 뉴기니의 열대 숲에서 3개월간 추 적한 끝에 이 개구리를 발견, 페도프라이네 아마우엔시스(Paedophryne amauensis)라 는 이름을 붙였다고 미국 공공과학도서관 학술지 플러스 원에 발표했다.

연구진은 이밖에 평균 몸길이 8.5㎜인 또 다른 개구리 페도프라이네 스위프토룸 (Paedophryne swiftorum)도 발견했다고 보고했다.

연구진은 등뼈동물의 몸크기 하한선은 생물학자들에게 매우 흥미로운 연구 대상 이라면서 아직까지 이처럼 극단적으로 작거나 극단적으로 큰 몸크기에 따르는  기능 적 제한에 관해서는 알려진 것이 거의 없다고 지적했다.

지금까지 학계에 알려진 등뼈동물의 종류는 6만여 종이며 이중 가장 큰 종은 평 균 몸길이 25m 이상인 흰수염고래이고 가장 작은 종은 인도네시아의 물고기로  알려 져 왔다.

학자들은 가장 작은 등뼈동물은 부력을 이용하기 쉬운 수생 동물일 것으로 생각 해 왔지만 가장 작은 두 종의 개구리가 모두 육상동물이란 점은 이런 가설과 어긋나 는 것이다.

연구진은 "이처럼 극단적으로 작은 개구리 종들의 서식지는 열대 우림의 숲  바 닥에 나뭇잎이 깔려 있는 곳이란 공통점이 있다. 이제 우리는 이런 동물들을 생물학 적으로 기이한 존재가 아니라 다른 등뼈동물들이 살지 않는 곳에 사는 미발견  종들 의 대표라고 봐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Photo News

티아라 효민 멋진 뒤태에 남심 흔들

섹시백 선발대회 몸매 뽐내는 참가자들

카자흐 女배구선수 초특급 미모, 전세계 ‘깜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