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uth Korean composers scoop prizes at Enescu music festival

2011-09-12 13:04

Three South Korean composers won top prizes at the George Enescu International music competition held in Bucharest, organizers said on Sunday.

Kwang Ho Cho with his "Cytisus/A-Phonie" and Mihyun Woo with 'The play of light for string quartet", tied for the first prize in the chamber-music section.

In the category Symphonic music, Chang Eunho finished first with his symphonic poem "The Human".

Chinese musician Tian Bonian, 25, won the first prize in the cello competition among 48 candidates from around the world.

There were no first prizes in the piano and violin section.

The competition is held here every two years in Bucharest during the Enescu music festival, one of Europe's most famous. Prizes range from 15,000 to 5,000 euros.

The festival was launched in 1958 to pay tribute to the Romanian composer and violinist George Enescu (1881-1955), whose pupils included the late Yehudi Menuhin.

The festival was banned by the communist regime in 1971 but came back to life after the fall of dictator Nicolae Ceausescu in 1989. (AFP)

 

<한글 기사>

한국 작곡가 3명, 유럽 음악경연대회서 1등


한국의 작곡가 3명이 루마니아 수도 부쿠레슈티에서 열린 '조르주 에네스쿠(George Enescu) 국제음악경연대회'에서 최고상을 받았다고 대회 조직위 측이 11일 밝혔다.

조광호씨(작품명 "Cytisus/A-Phonie")와 우미현씨(작품명 "The play of light f or string quartet")는 체임버 뮤직 부문에서 공동 1등을 수상했다.

또 장은호씨(작품명 "The Human")는 심포닉 뮤직 부문에서 1등을 차지했다.

세계 각국에서 48명이 참여한 첼로부문에서는 중국인 티안 보니안이 1위에 올랐으나, 피아노와 바이올린 부문에서는 1등 수상자가 나오지 않았다.

이 경연대회는 유럽에서 가장 유명한 음악제 중 하나로, 부쿠레슈티에서 2년마다 열리는 '에네스쿠 음악 페스티벌' 기간 중 진행된다. 상금은 5천 유로에서 1만5 천 유로다.

이 페스티벌은 루마니아 출신 작곡가 겸 바이올리니스트 조르주 에네스쿠(1881- 1955)를 기리고자 1958년부터 시작됐다. 1971년 공산 정권 때 중단됐다가 지난 89년 독재자 니콜라이 차우세스쿠의 몰락 이후 재개됐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