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Apple planning early 2012 launch for new iPad: WSJ

NEW YORK (AFP) - Apple plans to begin trial production of a next generation iPad in October with an eye to an early 2012 launch, The Wall Street Journal reported Friday.

The newspaper, citing "people familiar with the situation," said Apple is working with component suppliers and its assembler in Asia on the iPad 3 and has ordered key components such as display panels and chips.

It said the next generation iPad is expected to feature a high resolution 2048-by-1536 pixel display compared with the 1024-by-768 display on the iPad 2.

The Journal quoted one unidentified component supplier to Apple as saying that the company has placed orders for parts for about 1.5 million iPad 3s in the fourth quarter.

Apple sources parts for the iPad around Asia and assembles the tablet computer at Taiwan's Hon Hai Precision Industry Co.

Apple sold 9.25 million iPads last quarter.

<한글기사>

애플, 아이패드3 시제품 제작중…내년초 출시"

애플은 아시아의 부품업체와 조립업 체들과 함께 차세대 아이패드 시제품을 제작 중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 인터넷판이 1 9일 소식통들을 인용해 대만발로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애플은 2012년 초 출시를 목표로 새 아이패드를 위한 디스플레이패 널과 칩 등 핵심 부품을 주문했다.

차기 아이패드는 기존 아이패드2 해상도(1024×768)에 비해 고해상도(2048×153 6)의 디스플레이를 장착하게 될 것이며, 애플의 부품업체들은 이미 '아이패드3'의 시제품을 위해 소량의 부품을 생산하고 있다는 것이다.

애플의 한 부품업체는 4분기에 아이패드3 150만대를 위한 부품주문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업체 관계자는 "부품업체들은 애플이 내년 초 아이패드3 공식출시에 앞서 올 해 4분기에 차세대 아이패드를 위한 생산량을 늘리고, 수율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 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중국 베이징의 애플 대변인은 이에 대한 코멘트를 거부했다. (연합뉴스)

MOST POPULAR
LATEST NEWS
leadersclub
catch table
Korea Herald daum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