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U diplomat says bloc won't punish Britain

KTX train forced to stop

kh close

 

Published : 2011-08-08 21:26
Updated : 2011-08-08 21:26

CHEONAN (Yonhap) -- A home-made high-speed train stopped abruptly on its way from Seoul to a southeastern town Monday due to unspecified technical problems, the train's operator said.

A locally-built KTX-Sancheon train was forced to pull over near Cheonan-Asan Station, 92 kilometers south of Seoul, at 7:58 p.m.

Korea Railroad Corp. (KORAIL) said.

The train was bound for Masan, a coastal town about 388 kilometers southeast of Seoul.

The train returned to Cheonan-Asan about 30 minutes later, and passengers were transferred to an alternative train around 9 p.m.

to continue the trip, KORAIL officials said.

The exact cause of the problem was unknown but KORAIL officials said the train appears to have stopped after experiencing "some tremors."

KTX trains, its Sancheon model in particular, have recently faced numerous technical flaws.

 

(한글기사)

KTX-산천, 천안아산서 또 멈춰

8일 오후 7시58분 천안아산역 인근에서 서울을 출발해 마산으로 가던 KTX-산천 391열차가 갑자기 멈춰섰다.

열차는 멈춰선 지 30여분 뒤 천안아산역으로 되돌아갔으며, 승객들은 9시께  비 상대기 열차로 갈아탔다.

이 사고로 후속 열차 3대의 운행이 10여분 지연됐다.

승객 김모(36)씨는 "열차가 급정거를 하면서 몸이 앞으로 세 번 정도 쏠리더니 갑자기 열차가 멈췄다"며 "열차가 멈춘 뒤 '제동장치 이상으로 정차했다.  천안아산 역으로 돌아가겠다'는 안내방송이 나왔다"고 상황을 설명했다.

코레일 관계자는 "운전시 떨림 현상이 심해 정상 운행이 어려워보이자 열차  운 행을 중단한 것 같다"며 정확한 경위를 파악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지난 6일에도 오후 1시30분께 서울발 부산행 KTX 135열차가 오송역을 지나면서 객차 냉방장치에 이상이 생겨 객실 냉방 공급이 중단돼 승객이 항의하는 소동이  빚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