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World

Strong quake hits northern Japan

TOKYO, July 23, 2011 (AFP) - A strong 6.5-magnitude earthquake hit northern Japan Saturday, but there was no danger of a tsunami, the weather agency said.

The quake happened at 1:34 pm (0434 GMT) off the Pacific coast of Miyagi prefecture, around the same area as the giant March 11 earthquake and tsunami, the Japan Meteorological Agency said.

The depth of the quake was 40 kilometres (25 miles), it said.

There were no immediate reports of damage or injuries but the Tohoku Shinkansen bullet train service stopped operation due to the quake, according to local media.

The devastating March 11 disaster left about 22,000 people dead or missing and triggered an atomic crisis at the Fukushima Daiichi nuclear plant.

 

<한글기사>

日 북동부 규모 6.5 강진, 신칸센운행멈춰



(도쿄=연합뉴스) 김종현 특파원 = 일본의 북동부인 이와테현 남부에서 23일 낮 규모 6.5의 강진이 발생했다.

NHK방송은 이날 오후 1시34분쯤 이와테현의 내륙 남부에서 규모 6.5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방송에 비친 화면에서는 지진 발생 지역에서 강한 흔들림이 보였다.

방송은 이번 지진으로 인한 쓰나미 우려는 없다고 전했다.

하지만 이와테현을 지나는 일부 철도의 운행이 중단됐다. 오후 1시46분 현재 구체적 피해상황은 확인되 지 않고 있다.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