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Diet soft drinks aren’t so slimming

(MCT)
(MCT)

Beverage makers advertise that diet soft drinks help customers control their calorie consumption. However, a study suggests that such beverages may not be an appropriate solution.

Prof. Helen Hazuda of the University of Texas tracked the health and habits of 474 adults for around 10 years and discovered that those who frequently drank diet drinks saw their waists expand 70 percent faster than normal.

His team also reported to a diabetes conference that the waists of people who drank two or more diet drinks everyday expanded at five times the rate of those who didn’t drink such items.

The effects of diet soft drinks are so dramatic that it is strongly recommended for people to start drinking water or even normal sugar drinks as a substitute for diet drinks.

Hazuda and researchers think that artificial sweeteners may distort appetite and leave people craving extra-sweet food. It also may damage brain cells that help people sense when they are full.

By Christopher Kim
Intern Reporter
(chriskim1006@gmail.com)
Edited by Rob York


<한글 번역>

다이어트 음료, 오히려 살찌게 만들어

다이어트에 도움이 된다고 알려진 저칼로리 탄산음료가 오히려 몸에 해가 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텍사스 대학 의료 센터 헬렌 하즈다 교수는 성인 남녀 474명을 약 10년 동안 관찰한 결과 다이어트 음료를 자주 마시는 사람들이 안 마시는 사람들에 비해 허리 사이즈가 70퍼센트 더 빠르게 늘어났다고 말했다.

또한 하루에 저칼로리 음료를 한 두 잔 마시는 사람은 전혀 안 마시는 사람에 비해 살이 5배 더 빠르게 찐다고 당뇨병 학회 세미나에서 전했다.

저칼로리 탄산음료가 기대만큼 체중감량에 효과가 없기 때문에 전문가들은 물을 마시고 도저히 탄산음료를 포기 못하면 차라리 일반 탄산음료를 마시라고 권장하고 있다.

인공 감미료는 포만감을 느끼게 하는 뇌세포를 손상 시켜 식욕을 충족시키지 못하고 이후에 더 단 음식을 찾게 돼 다이어트에 도움이 안 된다고 하즈다 외 연구진들을 말했다.
MOST POPULAR
LATEST NEWS
padcast
Korea Herald Youtube
subscri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