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Business

Peugeot 508 makes Asia-premier debut in S. Korea

 

  Hanbul Motors Corp., the local importer and distributor of French automaker PSA Peugeot Citroen, introduced the new Peugeot 508 in South Korea on Wednesday, also marking the vehicle's Asia debut.

   The passenger sedan comes in two trims -- the chaste Allure version with a 2.0-liter engine and the sportier GT version with a 2.2-liter HDi engine.

   The Peugeot 508 Allure has a maximum horsepower of 163 and a maximum torque of 34.6 kilogram-meters while achieving a high fuel economy of 18 kilometers per liter.

   The GT model is packed with a maximum horsepower of 204 and a maximum torque of 45.5 kilogram-meters, enabling the performance of a car with a 5.0-liter engine, Hanbul Motors said.

   "As the first strategic model introduced under PSA Group's vision for globalization, the 508 was designed for the Asian market from the very planning stage of its production," the company said in a press release. "Therefore, it comes with a design, latest technology and high-quality materials that will meet the high expectations of Asian customers."

   Along with its latest sedan, the French automaker also introduced a crossover version of the new vehicle, the Peugeot 508 SW, also for the first time in Asia.

   Based on the platform of the 508 Allure, the crossover utility vehicle comes with Peugeot's iconic panoramic glass roof.

   The vehicles were also made more affordable as the company decided to lower their prices in anticipation of the Korea-EU free trade agreement, set to be implemented from July 1.

   The local price of the Peugeot 508 Allure has been set at 47.3 million won (US$43,300), while the GT model will sell for 56.1 million won and the 508 SW for 48.5 million won, all inclusive of value-added tax.

<한글뉴스>



푸조, 프리미엄 세단 '뉴 508' 출시



    (서울=연합뉴스) 김태종 기자 = 푸조 공식수입원 한불모터스는 25일 강남구  청 담동 푸조 강남타워에서 세단 '뉴 508'과 크로스오버차량(CUV) '뉴 508 SW'  출시하 고, 판매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508은 푸조의 플래그십 세단인 607의 뒤를 잇는 프리미엄 세단 모델로, 지난  2 월 유럽 시장에 첫 선보인 뒤 아시아 지역에서는 한국 시장에 처음 출시됐다.

    아시아 시장을 겨냥해 개발된 508은 프랑스 특유의 우아한 디자인에 새롭게  제 시된 디자인이 접목해 라틴 감성을 극대화했다.

    내부 센터 페시아는 심플하면서도 인체공학적으로 디자인됐고, 운전자의 편안한 주행을 위한 최첨단 사양이 모두 적용됐다.

    전 모델보다 한층 업그레이드됐지만,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현저하게 낮아졌다.

  204마력의 힘을 내는 최신 2.2 HDi 엔진은 전 모델에 비해 이산화탄소 배출량( 174g/km)은 34% 낮아졌고, 연비는 15.5km/ℓ까지 올라갔다.

    2천rpm의 낮은 회전 수에서 최대 45.5kg·m의 토크를 발휘해 뛰어난 순간 가속 성능을 보인다.

    163마력의 힘을 내는 신형 2.0 HDi 엔진은 18km/ℓ의 높은 연비와 149g/km의 낮 은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실현했다.

    뉴 508과 함께 출시되는 뉴 508 SW는 실용성을 강조한 크로스오버(CUV)  차량으 로, 트렁크 공간은 기본 660ℓ, 뒷 좌석을 접으면 최대 1천865ℓ가 된다.

    508의 판매가격은 4천730만~5천610만원, 508SW는 4천850만원이다.

    한불모터스는 한-유럽연합(EU) 자유무역협정(FTA)이 오는 7월부터 발효될  예정 이지만 이번에 출시된 두 차종에 대해서는 FTA에 따른 관세 인하분을 미리 적용했다 고 밝혔다.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