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National

Remote-control craft expand U.S. military capability

The U.S. Navy is operating remote-control surveillance helicopters on missions over the Middle East, including Afghanistan, the Wall Street Journal reported Tuesday.

The multipurpose Fire Scouts that spy on targets and mark them for attack are expanding the U.S. offensive capabilities without risking American casualties.

“Whether pinpointing enemies, hunting pirates or tracking drug smugglers, the multipurpose craft are at the vanguard of the robotic revolution transforming warfare,” ther report said.

Built by Northrop Grumman Corp, the aircraft are already being used on surveillance missions for special-operations forces in the Middle East, Adm. Gary Roughead, chief of naval operations, was quoted as saying by the U.S. daily.

Two Fire Scouts were operating from the guided-missile frigate USS Halyburton, whih patrols near the Horn of Africa as part of an international task force fighting Somali pirates.

Pilotless helicopters can stay airborne longer than manned versions and can take off and land from a ship's deck.

Robotic helicopters may enable the military to take the antipiracy fight inland as well, going after the organizers of pirate raids as well as terror suspects, the report said.

The Fire Scout is built around the modified frame of a Schweizer Aircraft model 333, a small one- or two-seat helicopter.

According to the report, the robotic aircraft are run from a control station and typically operate in pairs, with one hovering over an area of interest for five or six hours before swapping out with a second one. A team of Fire Scouts can provide 12 continuous hours of coverage over a target, operating more than 125 miles from the launch site.

 

(관련기사)
리모컨 조종 무인헬기 중동 투입

리모컨으로 조종하는 무인 헬리콥터가 중동에 투입돼 작전을 수행중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이 17일 보도했다.

신문은 "적의 목표물을 탐지하고 공격 목표를 표시하는 기능을 하게 될 리모트 컨트롤 헬리콥터들은 미군의 공격력을 향상시킬 것이며, 미군의 희생을 최소화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로봇 혁명이 전쟁 양상을 변화시키는 선구자가 되고 있다"고  전 했다.

`파이어 스카우트'로 불리는 이 헬기는 이미 아프가니스탄을 포함한 중동전에 투입돼 정찰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고 개리 러그해드 미 해군 작전사령관은 말했다.

해군은 구체적 임무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지만 두 대의 파이어 스카우트가 U SS 핼리버튼 순양함의 미사일 발사와 관련된 임무를 띠고 작전을 수행중이며 소말리 아 해적 퇴치를 위한 특수 임무에도 활용되고 있다고 말했다.

WSJ는 무인 헬기가 유인 헬기에 비해 체공시간이 더 길고, 선박 갑판에서의  이 착륙이 쉬울 뿐 아니라, 적에 의해 격추된다 해도 인명 피해가 없다는 이점이  있다 고 전했다.

파이어 스카우트는 노스럽 그루먼 사가 1-2인승 헬기인 슈와이저 모델 333을 변 형해 제작한 것이며, 이륙지점에서 125마일 떨어진 작전지역에서 12시간 연속 목표 지점을 선회할 수 있다고 해군은 밝혔다.

미 해군은 총 168대의 파이어 스카우트를 노스럽 그루먼으로부터 사들일 계획이다. (연합뉴스)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