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Entertainment

Seo Tai-ji’s divorce suit shocks online users

The report claiming that singer Seo Tai-ji and actress Lee Ji-ah involved in a divorce suit has created sensation online as a local news media revealed the shocking news Thursday.

The news spread quickly online as Twitter users began retweeting the news at a brisk pace.

No one had ever known that the legendary Korean pop singer had ever gotten married or that the person he’s married to is in fact the actress recently revealed to be in a romantic relationship with actor Jung Woo-sung.

“Jung Woo-sung and Seo Tai-ji are suddenly a man in an inappropriate relationship and a divorced man,” a man tweeted. Some said the story is “like a movie,” expressing disbelief.

Women showed jealousy toward Lee, who has had relationships with two of the most notable figures in entertainment industry.

“The second most shocking news after the suicide by the late President Roh Moo-hyun,” read one tweet.

Some people showed reservations, saying they should wait and see if the news is true. A fan of Seo said that she hopes the news is false. “14-year-marriage without children? That’s unbelievable.”

By Lee Woo-young (wylee@heraldcorp.com)
Edited by Rob York


<한글 요약> 

네티즌 서태지-이지아 비밀 이혼설에 충격

서태지와 이지아가 이혼소송에 있다는 보도는 트위터등을 통해 온라인으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사람들은 이 소식을 듣고 충격을 받아 믿기 힘들다는 반응을 보이거나 할말을 잃었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국 음악의 전설적인 가수 서태지가 사실은 결혼했고, 결혼 상대자는 최근 영화배우 정우성과 열애를 인정한 이지아라는 사실을 아무도 모르고 있었다. 

“정우성과 서태지가 감자기 불륜남과 이혼남이 되었다.” 라는 반응부터 영화 같은 이야기라고 믿기 힘들다는 반응까지 인터넷에서는 여러 반응들이 나오고 있다. 

여성들은 배우 이지아가 연예계의 가장 유명한 인물들과 관련이 있다는데 질투를 보이기도 했다. 몇몇 사람들은 뉴스자체에 대해 좀 더 기다리고 진짜인지 확인해야 한다고 했고, 서태지의 팬은 뉴스가 사실이 아니었으면 좋겠다는 반응도 보였다. 한 네티즌은 14년동안 아이가 없는 결혼? 믿기 힘들다. 라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