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National

Spider venom can cause erection up to four hours

It has been found that a single bite from the world’s most poisonous spider can give men a four-hour erection, British paper the Metro reported on Tuesday.

The Medical College of Georgia in the U.S. found that the Brazilian wandering spider’s toxin can be an effective treatment on impotence in rats. The research team is further looking into whether the wandering spider’s poison can treat erectile dysfunction in men.

However, the spider’s toxin comes with side-effects such as loss of muscle control, severe pain, difficulty breathing and oxygen deprivation.

According to the Metro, the researchers did manage to treat the rats free of any side effects.

The wandering spider is thought to be the world’s most venomous on Earth and is also known as the armed spider, banana spider or Phoneutria nigriventer.



By Moon Yebin (yebinm@heraldcorp.com)
Intern reporter

Edited by Rob York

 

<한글 요약>

거미 독 4시간 지속 발기 효과

거미의 독에 한번 물리면  4시간 동안 발기를 지속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영국 일간지 매트로가  보도했다. 
Wandering spider and Viagra
Wandering spider and Viagra


미국 조지아 의과대학 연구진이 발기부전이라는 문제가 있는 쥐들에게 “브라질 방황거미”라 불리는 거미의 독을 투여했다. 그러자 쥐들의 성적활동이 활발해지는 놀라운 결과를 보임에 따라 연구진들은 브라질 방황거미가 남성 발기부전의 돌파구가 될 수도 있다고 밝혔다.

방황거미의 다른 부작용은 근육 통제력 상실, 극심한 통증, 호흡곤란 등이 있다.

그러나 이번 쥐들을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는 다른 부작용이 없이 발기 치료를 성공했다고 밝혔다..

방황 거미는 세계에서 가장 독이 강하며 “포 뉴트리아 니그리벤테르” 라는 바나나거미 혹은 무장거미로 알려져 있다.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