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Korea Herald 한국어판 > National

"軍 사이버사 댓글요원들, 혈세로 장학금 받고 석·박사"

지난 2012년 총선과 대선을 앞두고 국군 사이버사령부에서 정치 댓글 공작을 벌인 심리전단 소속 핵심 요원 일부가 최근까지 한 사립대학원에서 전액 장학금을 받으며 석·박사 과정을 밟는 혜택을 누린 것으로 확인...

Updated : 2017.10.09 09:58

MB국정원, DJ 서거 후 노벨상 '취소 청원 모의' 정황

이명박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이 보수단체를 앞세워 김대중 전 대통령의 노벨평화상 수상을 취소해달라는 청원을 하는 등의 계획을 세운 정황이 드러나 검찰이 수사에 나섰다. 8일 사정 당국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Updated : 2017.10.09 09:56

'귀신잡는' 해병대, 장병들 잡네…"구타·가혹행위 심각"

해병대 내부의 구타와 가혹 행위가 심각한 수준이라는 지적이 제기됐다. 9일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국민의당 김중로 의원이 국방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 동안 군형법을 위반해 군사법원에서 벌...

Updated : 2017.10.09 09:54

'어금니 아빠'에서 피의자로…11년만에 비극이 된 부녀 이야기

11년 전 희소병인 '거대 백악종'을 부녀가 함께 앓는다는 것이 알려지며 많은 사람의 가슴을 울린 이야기의 주인공인 이모(35)씨가 8일 구속됐다. 이씨와 그 딸을 둘러싼 훈훈한 이야기의 결말이 '새드엔딩'으로 막...

Updated : 2017.10.09 09:35

"붉은 불개미 찾아라"…컨테이너 640개 들어내고 수색

8일 부산 남구 부산항 감만부두에서는 농림축산검역본부 등 검역 당국 관계자들이 분주하게 움직였다. 지난달 28일 국내 처음으로 외래 붉은 불개미가 발견된 이후 열흘이 지났지만, 부두 내 긴장감은 여전했다. ...

Updated : 2017.10.08 14:57

서울대 화장실서 흉기로 여성 위협한 60대 항소심도 실형

대학 건물 화장실에서 흉기로 여성을 위협해 금품을 훔치려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60대 남성이 항소심에서도 실형을 선고받았다. 서울고법 형사12부(홍동기 부장판사)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

Updated : 2017.10.08 11:04

'비서관님' 대신 '마냐'…청와대에 접목된 '닉 문화'

"루피, 루피 거기 잠깐만 있어봐요" 청와대가 출입기자들을 대상으로 오픈하우스 행사를 한 지난 8월 18일. 여민3관 복도를 지나던 몇몇 출입기자들은 '루피'를 찾는 목소리에 뒤를 돌아봤다. 좁은 복도를 뛰어가...

Updated : 2017.10.08 10:41

결별 요구 여성 알몸 사진 인터넷 유포…실형 선고

자신과 헤어지려 하면서 연락을 피한 여성의 알몸 사진 등을 인터넷에 유포한 30대 남성에게 법원이 실형을 선고했다. 부산지법 형사10단독 장기석 판사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음...

Updated : 2017.10.08 10:41

'폭탄주에 생일파티, 선배님 호칭까지'…달라진 안철수

"철수가 달라졌다" 취임 한 달을 넘긴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에 대해 당 중진의원들이 심심치 않게 내놓는 평가다. 안 대표는 최근 전국을 도는 강행군 속에서도 당내 의원들과의 조찬·오찬·만찬 등 '식사정치'를...

Updated : 2017.10.08 08:47

유사 성매매 업소 운영 혐의 20대에 벌금 700만원 선고

유사 성매매 업소를 운영한 20대에게 법원이 벌금형을 선고했다. 부산지법 형사3단독 윤희찬 부장판사는 성매매 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성매매 알선 등) 혐의로 기소된 A(26) 씨에게 벌금 700만원을...

Updated : 2017.10.06 11:51

조선 폭탄의 단면 보니…폭발력의 비밀은 기공이었다

조선 중기 임진왜란이 발발하기 전에 화포장(火砲匠) 이장손이 발명했다는 '비격진천뢰'(飛擊震天雷)는 사람을 죽이기 위해 고안된 폭탄이다. '화포식언해'(火砲式諺解)와 '융원필비'(戎垣必備)라는 책에는 비격진...

Updated : 2017.10.06 10:58

이혼소송 중 아내 우편물 뜯어본 50대…항소심 벌금 50만원

아내 우편물을 동의 없이 뜯어본 남편에게 법원이 항소심에서도 벌금형을 선고했다. 대구지법 형사항소5부(김경대 부장판사)는 편지개봉 혐의로 기소된 50대 A씨 항소심에서 피고인 항소를 기각하고 원심과 같이 벌...

Updated : 2017.10.05 13:00

"우리 아들 좀 말려줘요" 욕 먹고 매 맞는 노인들

"아들이 돈을 달라고 떼를 쓰면서 욕을 하는데 무서워요. 제발 제 아들 좀 막아 주세요" 60대 여성인 A씨는 직장 없이 생활하는 둘째 아들을 피해 다니다 못해 노인보호전문기관에 스스로 도움을 요청했다. 얼굴이...

Updated : 2017.10.04 14:57

'제 딸이 정씨 아닌 딩씨라니요'…姓규제 속끓는 다문화가정

성이 이(李)씨인 중국 남성과 결혼한 한국 여성 A씨는 이제 막 초등학교에 들어간 아이가 학교에서 "탈북자"라는 놀림을 받고 올 때마다 속이 상한다. 혼인신고 시 법령에 의해 남편의 성이 현지발음인 '리'씨로 등...

Updated : 2017.10.04 14:46

"트럼프, 한미FTA 재협상에 '미치광이 전략' 사용 지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재협상과 관련, 실무진에 “그들(한국인들)에게 이 사람이 너무 미쳐서 지금 당장이라도 손을 뗄 수 있다고 말하라”고 지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인터넷...

Updated : 2017.10.03 15:42